본문 바로가기

쓰기

조회 수 1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저승 법에 의하면, 모든 인간은 사후 49일 동안 7번의 재판을 거쳐야만 한다.
살인, 나태, 거짓, 불의, 배신, 폭력, 천륜
7개의 지옥에서 7번의 재판을 무사히 통과한 망자만이 환생하여 새로운 삶을 시작할 수 있다. 
 
“김자홍 씨께선, 오늘 예정 대로 무사히 사망하셨습니다”
 
화재 사고 현장에서 여자아이를 구하고 죽음을 맞이한 소방관 자홍, 그의 앞에 저승차사 해원맥과 덕춘이 나타난다.
자신의 죽음이 아직 믿기지도 않는데 덕춘은 정의로운 망자이자 귀인이라며 그를 치켜세운다.
저승으로 가는 입구, 초군문에서 그를 기다리는 또 한 명의 차사 강림, 그는 차사들의 리더이자 앞으로 자홍이 겪어야 할 7개의 재판에서 변호를 맡아줄 변호사이기도 하다.
염라대왕에게 천년 동안 49명의 망자를 환생시키면 자신들 역시 인간으로 환생시켜 주겠다는 약속을 받은 삼차사들, 그들은 자신들이 변호하고 호위해야 하는 48번째 망자이자 19년 만에 나타난 의로운 귀인 자홍의 환생을 확신하지만, 각 지옥에서 자홍의 과거가 하나 둘씩 드러나면서 예상치 못한 고난과 맞닥뜨리는데…
 
누구나 가지만 아무도 본 적 없는 곳,
새로운 세계의 문이 열린다!

 

-------------------------------

 

천만+눈물+추천으로 도배가 되었던 영화가 맞나 싶을 정도로... 졸작에 가깝다라는 말을 하고 싶네요

물론, 제 기준입니다만... 위의 3가지정도의 버프가 없다면... 최근 개봉해서 욕먹고있는 염력이나 리얼과 큰 차이가 없어보입니다.

이미, 만화와는 다른 스토리와 다른 설정으로 진행됬으니, 만화 거론할것도 없고..

이유인즉슨, 개연성과 스토리와 설정 등 모든 부분이 허술하고 어설프기 짝이없습니다.

 

저도 눈물이 났고, 몰입해서 재미있게는 봤습니다만... 가장 이해가 안되는게 천만이라는 숫자입니다.

왜.... 이영화를 그렇게 많이 봤을까요? 단순하게 엄마와 아들의 신파라는 것 만으로 이렇게 사람들이 찾진않았을것 같고.... 

다른 이유가 분명있을거라고 생각되지만.. 알길이 없네요. 아마도 영화적인 측면에서는 못찾을듯하고, 영화 외적인 부분에서 찾아야할듯 합니다.

무책임하게도 찾는것도 귀찮습니다만, 과거 볼만한게 없게끔 세팅한 개봉관들 덕분에 흥행한 졸작들의 경우일지도 모르겠네요

 

암튼, 2편도 나온다는데... 잘될지 안될지 가늠이 안되네요.

암튼 와이프나 저나 보고나서 영화가 아닌 흥행에 대해 의문이 가시지않는 신기한 경험을 했답니다.

제 개인적인 점수는 2개반입니다.

 


movie

인주라 맘대로 영화감상, 내 맘대로 영화평점!!

  1. [독전] 류준열, 조진웅, 김주혁, 차승원 / 이해영감독 / ★★★★

  2. [버닝] 유아인, 스티븐연 /이창동감독 / ★★★☆

  3. [곤지암] 위하준, 박지연 /정범식감독 / ★★☆

  4. [다운사이징] 맷데이먼 /알렉산더페인감독 / ★★☆

  5. [지금만나러갑니다] 손예진, 소지섭 / 이장훈감독 / ★★★

  6.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로버트다우니주니어, 죠슈브롤린, 크리스 햄스워스 / 안소니루소감독 / ★★★★★

  7. [코코] 애니메이션 / 리언크리치감독 / ★★★☆

  8. [신과함께] 차태현, 하정우 /김용화감독 / ★★☆

  9. [1987] 김윤석, 하정우, 유해진, 강동원 / 장준환감독 / ★★★★

  10. [기억의밤] 강하늘, 김무열 /장항준감독 / ★★★☆

  11. [특수부대 전랑2] 오경, 프랭크그릴로 /오경감독 / ★★☆

  12. [강철비] 정우성, 곽도원 /양우석감독 / ★★☆

  13. [브라이트] 윌스미스 / 데이비디에이어감독 / ★★★

  14. [꾼] 현빈, 유지태, 배성우 / 장창원감독 / ★★★

  15. [살인자의기억법] 설경구, 김남길, 설현 /원신연감독 / ★★☆

  16. [침묵] 최민식, 박신혜, 류준열, 이하니 / 정지우감독 / ★★★

  17. [블레이드러너2049] 라이언고슬링, 해리슨포드 / 드니빌뇌브감독 / ★★★

  18. [7호실] 신하균, 디오 / 이용승감독 / ★☆

  19. [저스티스리그] 벤애플렉, 갤가돗 / 잭스나이더감독 / ★★☆

  20. [남한산성] 이병헌, 김윤석, 박해일 / 황동혁감독 / ★★★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 4 Next
/ 4